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9.07.04 20:05

온순한 해양 포유류 초식동물 몸길이는 3m, 수명은 60~70년 아기 듀공이 태국에서 스타로 떠오르면서 어떤 동물인지 세계 이목이 집중 되고있다. 7월 부터 SNS 방송 <태국여행 ⓝ 방송코디네이터>

[#조니타이] 희귀 동물, 멸종위기 해양 포유류 ‘듀공(#Dugong)은 몸길이는 2.5~3.5m정도로 색깔은 회색이다. 돌말류가 붙어 갈색이나 푸른색으로 보일 때도 있으며 듀공의 앞다리는 가슴지느러미처럼 생겼으며 코는 머리 앞쪽 끝이 있으며 발톱과 뒷다리는 없고 작은 눈에 입 주위에 털이 있다.

보통 쌍으로 6마리까지 무리지어 사는 듀공은 수질오염과 환경파괴, 불법 포획으로 사냥돼 개체수가 심각하게 줄었다. 듀공은 성장기간이 다른 포유류 동물에 비해 길다. 1년간 임신하고 2년간 젖을 먹이며 새끼가 홀로 생활을 할 때가지 9년이 걸린다. 이에 세계자연보전연맹은 멸종위기 종으로 지정하고 보호하고 있다.

어미와 떨어진 생후 5~6개월의 암컷 아기듀공은 마리암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지난 5월 태국 남부 지역의 주민들이 마리암 아기 듀공을 발견하고 신고해 해양 전문가들이 주황색 카누를 타고 마리암을 구조하고 이후 듀공 보호구역으로 옮겨져 전문가들의 보살핌을 받아왔다. 마리암의 사연이 알려지자 태국인들은 아기 듀공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태국 언론들은 해양연안자원국(DMCR)이 7월. 초부터 페이스북을 통해 아기 듀공 마리암의 생활 모습을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방송으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조니정

www.jonythai.com
jonyjung@gmail.com

<태국 여행 ⓝ 방송코디네이/ 저작권자 © 조니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유가능>

▶[조니타이닷컴][페이스북][블로그] [유튜브][인스타그램][트위터][카카오][라인]

Copyright ⓒ Jony Thai 2001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9.06.30 15:31

▶มีความสงบสุขในเกาหลีนาทีประวัติศาสตร์ ทรัมป์ ก้าวข้ามเส้นแบ่งเขต2เกาหลี พบหารือคิม จอง อึน...

우연히 서울 도심서 트럼프 대통령 이동하는 모습 찰칵, 자한당 의원 DMZ회동 어렵다고 밝혀...


트럼프 대통령 용산기지로 이동,

전용 헬기 마린원 타고 판문점이동, 역사적인 순간 66년만에 김정은 만나



우연치 않게 밥먹으로 북창동에 왔다가 트럼프 대통령을 볼줄이야. ㅋㅋ #도널드트럼프 #대통령 ‘더 비스트(#TheBeast)’방탄차량 타고 #서울 #시청앞 지나... 용산기지로 이동, 전용헬기 마린원 타고 @ 판문점으로...



*Conservative civic groups rallied in Seoul's city center to welcome U.S. President Donald Trump's visit to South Korea, Saturday. #DonaldTrump @SeoulCityall #SeoulKorea

결국, 트럼프 대통령 군사분계선 넘어 김정은 만났다, 그런데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은 30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비무장지대(#DMZ) 회동은 어렵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뉴스보기>


(↘️ 아래 뉴스 참고) 30일 오후 13:50분 서울 시청과 대한문, 광화문 일대에는 수 많은 시민들과 외국인 관광객이 트럼프 대통령 차량이 이동하는 관경을 카메라에 담고 있었다. 또한, 일부 보수단체 및 태극기 부대는 성조기와 태극기를 흔들며 트럼프 대통령을 환영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을 비난 하기도 했으며 일부는 이스라엘 국기와 일장기를 흔들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