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9.07.29 11:35

[#조니타이 르포] 태국은 전세계에서 관광객이 가장많이 찾는 국가로 이미 오래전부터 세계 외국인 관광객 입국자 순위 Top 1~2위 를 오르락 내리락하는 명실상부한 세계적인 관광대국이다. 

시대의 흐름에 맞추어 태국정부는 이미 오래전부터 전세계 LGBT 관광객을 상대로한 태국관광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며 유치하고 있다. <계속>

한국 언론에서는 주목을 받지 못했던 지난달 6월 대한민국 서울에서 아시아 최초 정부기관으로는 서울 퀴어문화축제에 태국관광청 부스가 설치되었다.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받았다. 현장에서는 이미 퍼레이드가 시작되는 오후에 태국 관광안내 책자가 모두 소진되었다. 


세계적인 관광 대국 '태국이 전 세계 성 소수자들을 관광객으로 유치하기 위해 이색 홍보전에 나서고 있다고 일간 방콕포스트가 4일 보도했다.<연합뉴스 방콕 포스트 인용 7월 4일 보도>

<연합뉴스 2019년 7월 4일 보도 뉴스 사진 캡쳐> 


연합뉴스 링크 ▶https://m.yna.co.kr/view/AKR20190704077500076?


[KBS 글로벌24 현장] “성 소수자 환영”…태국 관광청 이색 홍보?

태국 관광청이 이색 홍보에 나섰습니다.

홍보 캠페인 문구는 <고 타이, 비 프리 (Go Thai, Be Free)> ‘태국으로 가서 자유로워져라’입니다.

동성애자, 성 소수자를 적극 환영한다, 대대적으로 알리고 있는 건데요.

유석조 특파원, 태국 관광청의 성 소수자 마케팅이 구체적으로 어떤 건가요?

연례행사로 열리는 국제 성 소수자 축제에 대표단을 꾸려 파견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6월 30일, 뉴욕 맨해튼에서는 ‘2019 월드 프라이드 행진’이라는 축제가 열렸습니다.


http://mn.kbs.co.kr/mobile/news/view.do?ncd=4239608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11.15 23:00

태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유명 트랜스잰더 100명이 화보촬영을 했다.

그들은 태국에서 "까터이" 로 불리운다.

그들의 끼와 재능이 확실하게 들어나 보이는 이번 이벤트는 브이로그에서 준비했다.

연령,세대별로 전국에서 모인 유명 태국 잰더들은...

지상파 및 온라인, 오프라인 할것없이 활발한 활동을 하며 인지도를 얻고 있는 트랜스잰더들로 구분을 하고있다.

세대별로 살펴볼 필요가 있으며 그들은 지금 무엇을 외치는가? 무엇을 필요로 해서 이번 단체 화보 촬영 이벤트에 참가하게 되었는가? 

가족과 함께 또는 부모님과 함께 이번 화보 촬영에 참가한 잰더들도 있다.

현재 태국 연예계에서 활동중이거나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인물들로 구성되었다.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7.10 20:45
  • The American Embassy in Seoul hung with Rainbow flag

  • 주한 미국대사관 무지개 깃발, 퀴어문화축제’에 지지와 연대를 보내는 의미, 

(서울 광화문에 위치한 주한 미국대사관 정문입구의 모습) 

[#조니타이] - 서울에 중심 광화문 그리고 서울 시청광장, 나는 2018년 7월 10일 광화문에 업무차 거리를 방문했다. 

그런데 2018 퀴어문화축제 (Seoul Queer Culture Festival (SQCF) 를 앞두고 주한미국대사관에 성소수자(LGBTQ)를 상징하는 무지개 (레인보우) 현수막이 걸렸있는 것을 보았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대사관 정문에 레인보우, 무지개 깃발 현수막을 걸은것이다. 

이는 오는 13~22일 시청 앞 서울광장과 국가인권위원회ㆍ대한극장 등에서 열리는 ‘퀴어문화축제’에 지지와 연대를 보내는 의미다.

그래서 정보를 찾아보았다. 

주한 미국 대사관 측은 지난 8일 트위터를 통해 “성소수자 기본 권리 증진을 위해 노력하는 인권ㆍ시민사회 단체와 연대해 LGBTI 프라이드 배너를 걸게 돼 의미있게 생각한다”는 소식을 이미 알렸다. 


또한, 지난해에는 마크 리퍼트 당시 주한미국 대사를 비롯해 16개국 주한 대사관 관계자들이 개막식에 참석한 바 있다. 

주한미국 대사관은 최근 열린 대구 퀴어문화축제에서도 부스를 마련했다고 한다. 

LGBTI는 각각 레즈비언, 게이, 바이섹슈얼(양성애자), 트랜스젠더, 인터섹스의 줄임말로 성적소수자를 상징하는 말이다. 

서울퀴어문화축제 공식홈페이지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7.01 09:54
세계가 이제 우리 LGBT 를 주목한다.

2018 국제 LGBT 트래블 심포니엄에 한국 대표로 참가한 우리 제프리와 홍석천 형님 그리고 가까운 미래 LGBT의 숨은 잠재력과 파급효과가 얼마나 중요하고 높은지 이미 태국관광시장은 정부에서부터 시작되었다고 한다. 쑤쑤.!!!

This inaugural event will not just promote diversity and inclusion among the Thai travel industry, but forge strong, new, unique, commercial and reputational links – through educational, networking and business opportunities – between Thailand’s travel providers and the rest of the world.

Mrs. Srisuda Wanapinyosak / Deputy Governor of International Marketing / Tourism Authority of Thailand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5.02 22:09

▶️Thailand could be about to introduce civil partnerships for same-sex couples

[#조니타이] 태국에서 동성 커플에게 결혼을 한 이성애자 커플과 동일한 법적 권리를 부여하는 법안이 조만간 도입될 전망이다. (뉴스보도첨부)

아시아 최초이다. 이는 동성 커플이 서로를 ‘동반자’(파트너)로 지정해 등록하면 이성애자 커플과 같은 권리를 받는다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현재 태국 사법부 소위원회에서 초안을 작성하고 있다. 내일모레 5월 4일 법무부 장관이 최종 승인안을 내각에 제출한다.

현재까지 동성결혼을 법제화한 국가는 아시아에서 대만이 유일하다. 그리고 아르헨티나, 벨기에, 브라질, 캐나다, 콜롬비아, 덴마크, 핀란드, 프랑스, 독일,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룩셈부르크, 몰타, 멕시코, 네덜란드, 뉴질랜드, 노르웨이, 포르투갈, 남아프리카공화국, 스페인, 스웨덴, 영국, 미국, 우루과이가 있다.

만약 법제화가 이루어질 경우 태국은 동남아시아에서 최초의 국가가 된다. 태국은 이미 대만이 법제화 하기 이전 부터 준비를 해왔다. 하지만 지속되는 정부 불안과 구테타로 인해 실패를 거듭해왔다. 

지난 25일 타일랜드 더 네이션 뉴스에 따르면 20년 동안 자신의 남성 파트너와 함께해 온 라타난 프라파이랏은 이를 적극 찬성하고 있다. 또한, 태국에서 18년째 파트너와 함께 동거중인 조니정과 파트너 역시 적극 찬성하고 있다. 

세금감면, 건강보험 및 연금 등, 사회에서 이성부부가 누리는 기본적인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동성커플은 수 없이 많다.  태국인과 동거중인 외국인의 경우에는 그들의 삶이 더욱 심각한것이 사실이다. 하루빨리 하나하나 실마리를 풀어 수많은 커플들의 한을 풀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JONYTHAI (c)2001

http://www.gaytimes.co.uk/news/105046/thailand-could-be-about-to-introduce-civil-partnerships-for-same-sex-couples/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3.07 08:42


드디어 한국 생활 1년이 흐르고 어느덧 JJ 18주년을 맞이했다. 그리고 어제 3/6일 제프리가 SNS를 통해 “사랑해줘서 고맙고 나의 멋진 인생의 동반자 사랑해”글을 공개했다.

“한국에 와서 소수자로서 그리고 성소수자로서 이래저래 사회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넘어야 할 장벽을이 많은 것이 사실이다. 회사나 공동체 생활에서 주변사람들 눈치도 봐야 하고 더군다나 주재원으로 서 입지도 생각해야 하는 등, 공개적으로 이런 표현을 한국 사회에서 들어내기란 쉬운일이 아니다. 더군다나 제프리 페북은 회사의 고위간부들 페북으로 많이 연결되어 있다.  

제프리가 태어나고 우리가 17년 함께 동거동락 해온 태국에서는 자연스러운 행동 일지도 모르지만 말이다. 그런데 오늘 제프리가 글을 올리자마자 알림 메시지떳다.

나는 그시간 명동거리를 걷다 그가 있는 회사 방향으로 멀찌감치 바라봤다. 정말 뭉클했다. 그리고 감동이다. 자랑스럽다. 💕 지난달 회사 앞에서 함박눈이 내렸던 그때를 회상해본다.

젭이 올린 글 (번역; 우리와 참 닮은 인생을 시작한 프레이드 Thx)

“당신이 없는 내 인생은 정말 아무것도 아닌 의미 없고 적막하며 쓸쓸하기도 하고 싸느란 하찮은 것에 지나지 않는다.

많은 시간이 지나면서 우리는 많은 것을 함께해 왔지 쉬운 날도 있었고 정말 어려웠던 큰 고비도 많았다.

그러나 우리는 이 모든 어려운 시련을 이겨내고 극복해왔어...

우리가 같이 함께했던 사랑은 점점 커져가고 잇어 나는 희망해 앞으로 우리의 꿈 같은 시간들이 기다려져....

(앞으로 펼쳐질 그리고 곧 오게될) 사랑해줘서 고맙고 나의 멋진 인생의 동반자 사랑해”

2018년 3월 6일 제프리 



“To love and to be loved is the greatest happiness in our life. I know that, and I'm proud of you for it... love you forever and Thank you for being with me 💕

사랑하고 사랑받는 것이 우리 인생 최대의 행복이다. 나는 알아 그리고 당신이 너무나 자랑스럽다.

영원히 사랑해 그리고 내 곁에 있어줘서 고마워~ 🐾💕 06/03/2018 조니

“To love and to be loved is the greatest happiness in our life. I know that, and I'm proud of you for it... love you forever and Thank you for being with me

사랑하고 사랑받는 것이 우리 인생 최대의 행복이다. 나는 알아 그리고 당신이 너무나 자랑스럽다.

영원히 사랑해 그리고 내 곁에 있어줘서 고마워~ 🐾💕 06/03/2018 조니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3.03 22:17

You are my destiny.. ♡ ℒℴve ♡ .•°*° ♪♫•*¨*•.¸¸♪♫

Jeff Socute สุขสันต์วันเกิด รักเธอตลอดไปครับ...

​🐾 3월 1일은 JJ 18주년 겸 💕 Happy JJ 18th years Anniversary and Jeffrey B’day.!! Celebration.!!! 


사람과 사랑의 “운명은 누가, 그 어느 누구가 신도 아닌 그 누가 정해준 것이 아니라 서로 만들어 간다는 것을.. 우리는 18년전 처음 만났을때 부터 지금까지 믿고 있습니다. 수 많은 우여곡절 끝에.... 

18주년을 맞이했습니다. 내가 그 사람의 생일날 만났습니다. 그래서 3월 1일은 아주 특벽한 날입니다. 

앞으로 2년후 20 주년에는 어떤 아름다운 상황이 벌어질것인지 아직은 모르지만 우리는 현실에 충실하며 사랑하고 있습니다. 우리를 적극적으로 지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가족, 형제, 친지, 친구, 지인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더 앞으로 20년 차곡 차곡 만들어 가겠습니다. 

우리는 영원히 사랑합니다. 절대 헤어지지 못하죠. 왜냐하면 .... 씨암쌍둥이 아세요? ㅋㅋㅋ

 You are my destiny.. ♡ ℒℴve ♡ .•°*° ♪♫•*¨*•.¸¸♪♫

▼ 아래 [공감/좋아요] 눌러 주시면 좋은 글을 쓰라는 격려로 알고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블로그 :


페이스북 페이지:

인스타그램

조니정은 방콕과 서울을 업무상 주기적으로 오고가는 상황입니다. 직통전화보다는 라인과 카톡 메신저를 통한 통화나 메시지가 더 빠르게 연결될 수 있습니다. 카톡라인, 페북, 인스타, G 메일등 온라인 통합 아이디는 JONYJUNG 입니다. 지금 스마트폰 카메라를 열고 아래 QR 코드에 다가가 보세요. 감사합니다. 


한국 연락처

태국 연락처 

 

สวัสดีครับ ผมชื่อ โจนี่จอง ผมเป็น ผู้ประสานงาน คณะถ่ายทำรายการทีวี (#Tour Coordinatorจาก ประเทศเกาหลีใต้ ครับ 

태국 여행의 모든것, 투어 ⓝ 방송코디네이터 |
저작권자(c) 조니타이ⓒ SINCE 2001>

카카오톡, 라인, 페이스북을 이용하시면 가장 빠르게 연결이 됩니다.  

   

<태국 투어 ⓝ 방송 전문 코디네이터 (c) 조니타이 | 저작권자 JONYTHAI ⓒ SINCE 2001>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7.07.06 12:28

허프포스트코리아, 7월 4일 포스팅이다.  


"퀴어 퍼레이드를 위한 '완벽한' 몸은 잊어라. 모든 몸을 축하하자" 라는 뉴스 댓글에 나는 개인적인 의견을 남겼다. 


"한여름 도심이나 행사장에서 비키니 나 속옷 입고 홍보하는 나레이터들이나 남자 모델이 저러고 다니는 건 섹시하고 괜찮고, 부럽고 막 그러지?

그러면서 성 소수자들이 저러는 건 더럽다고 생각하냐? 그게 바로 차별이고 선입견이고 차가운 색안경 끼고 바라보는 시선이다. 사회적 합의가 필요하다는건 어느정도 동의하지만 무조건 반대다 더럽다 그러는건 빨갱이들이나 그러는거다. ㅠㅠ " 그리고 답글이 여러게 달린다.

▼ (참고로 아래 허프포스트코리아에서 사용한 사진은 대한민국이 아니다. 이웃 나라 대만이다. 타이페이 퍼레이드 사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