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4.29 22:57
한국과 태국의 60년간의 우정 (60 Years of Republic of Korea-Kingdom of Thailand Friendship)” 최고의 이벤트와 축제의 한마당

올해 2018 타이페스티벌은 지난 청계광장에서 개최되던 단독행사가 아닌 다양한 주제와 함께 대한민국 '서울에서 별을 만나다' C페스티벌과 함께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조니타이] - 올해 타이페스티벌은 'Thai Festival 2018' 은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도심 속 문화축제인 'C-페스티벌 2018'(C-Festival 2018, 씨페스티벌과 공동으로 개최된다.


가족의 달, 5월 황금연휴가 시작되는 5월 2일부터 6일까지 강남 삼성 무역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자료참고)

씨페스티벌 2018은 '서울 하늘에서 별을 만난다'는 슬로건으로 초대형 공연, 가족, 문화 예술, 음악, 맛, 소통, 이야기 등 7가지의 테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는 특히, 한‧태 수교 60주년 기념, '타이페스티벌'고대 태국”을 테마로 개최되된다.

한‧태 수교 60주년 기념” 행사와 함께 주한태국대사관 및 태국관광청 등 태국정부기관과 함께 태국의 다양한 문화를 선보인다.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는 태국 현지에서만 맛볼 수 있는 정통 태국 음식 및 과일, 태국전통춤과 무에타이 등을 경험해 볼 수 있다.

이외에도 태국 왕복 항공권 당첨의 행운도 누릴 수 있다.▶이벤트 바로가기

올해 새롭게 부임한 씽텅 랍피쎗판 태국 대사는 인사말을 통해 “1958년 10월 1일 공식 외교관계 수립 이후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며 올해 수교 60주년을 맞이했다.”라며,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양국이 더욱 더 긴밀한 우호 관계 증진을 기원하고 많은 분들이 타이페스티벌에 참석해 태국 문화를 접하고 한‧태 외교 수립 60주년을 함께 축하해주셨으면 합니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이번 ‘C-페스티벌 2018(C-Festival 2018)에서는 태국, 아랍, 일본 등 총 15개국이 함께 하는 세계 문화 축제가 함께 공동으로 개최된다. 더욱 풍성하고 볼거리, 즐길거리가 많다.

C-페스티벌 2018은 외교부(장관 강경화), 주한태국대사관(대사 씽텅 랍피쎗판), 강남구(부구청장 주윤중),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와 코엑스 MICE클러스터 위원회(운영위원장 손태규)가 주최하고 코엑스(사장 이동원)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최대 민·관 협업 마이스 행사로써,

금년 4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공연, 전시, 체험으로 구성된 종합 콘텐츠 플랫폼 페스티벌로 매년 100만명 이상이 참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도심문화축제로 5월 2일부터 6일까지 코엑스 무역센터일대에서 펼쳐진다.


개회식은 코엑스몰 VIP룸에서 진행되며' 페스티벌 개최당일 (5월 2일) 오후 3시 30분 부터 타이페스티벌 전체 개회식을 진행한다.



또한, 코엑스광장, K-POP광장(푸드부스), 동문로비(취식공간)에서 먹거리 페스티벌로 열린다.


코엑스와 페이스북 인기 푸드 커뮤니티인 '오늘뭐먹지?'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엄선한 서울의 숨은 맛 집 32곳이 모인 ‘잇더서울'은 국내외의 놓칠 수 없는 다양한 미식의 세계로 안내할 예정이다. 태국음식점 #방콕테라스가 타이페스티벌 행사에 참여한다.




태국 여행의 모든것 #조니타이 

▼ 아래 [공감/좋아요] 버튼 쿡 눌러 주시면 좋은 글을 쓰라는 격려로 알고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투어 ⓝ 방송 코디네이터 (c) 조니타이 | 저작권자 JONYTHAI ⓒ SINCE 2001>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7.03.15 07:56


태국 정부가 매년 3월 13일을 '코끼리의 날'로 정했다. 예쁘게 단장한 코끼리들이 과일을 쉴새 없이 먹고 있다. 이날은 태국에 사는 코끼리들이 일 년 중 가장 행복한 날, '코끼리 뷔페'가 열린 날이다. 

이 특별한 날은 코끼리를 보호하자는 자연보호론자들의 주장으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이렇게 코끼리들이 좋아하는 과일을 무제한으로 제공 받기도 하고 태국에서 장수와 신뢰를 상징하는 코끼리는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만큼, 태국인들에게도 의미가 큰 날이다. 

태국 아유타야에 있는 약 60 마리의 코끼리가 착취를 끝내기 위한 안식 기념일 겸 과일 뷔페를 즐기고 있다. 1998년 5 월 26 일 태국 정부는 3 월 13 일을 매년 태국 국 코끼리의 날 또는 "창 타이"의 날로 지정했다.  "창" 은 태국어로 코끼리다. 

태국 사람들은 고대부터 코끼리와 긴밀한 관계를 맺어왔으며 코끼리는 교통, 노동, 및 전투에서 중요한 역확을 했다. 태국을 대표하는 국가 동물인 코끼리가 지난 100년 동안 기후변화, 서식지 감소 등등의 이유로 코끼리 개체수가 감소하고 있다. 코끼리에 대한 사랑이 절실히 필요하다. #조니타이 

source from: euro news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6.08.10 01:53

개인 사생활  인권 침해 우려 / 지나친 개인정보 요구, 



▶ Thai govt announces plans to track foreigners’ movements with SIM cards


[#조니타이/뉴스] 태국 정부는 9일 오후, 테러 및 범죄 방지를 이유로 태국을 방문하는 모든 외국인 관광객에게 움직임을 감시할 수 있는 위치추적 심카드 발급 계획을 발표했다. 

심각한 개인의 #프라이버시, 사생활 침해를 받을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태국 정부는 6개월 안에이 법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은 여권정보를 통신사에 등록, 휴대 전화 (스마트폰)에 위치 추적이 가능한 심 카드를 설치해야 한다. 단, 개인의 해외 로밍폰 및 정식 비자를 받아 체류하는 외국인은 연락처와 거주지가 등록되어 있어 새로 도입되는 심카드 발급 대상이 아니다. 

이 계획은 테러 및 외국인 범죄를 방지하고 불법체류하거나 범죄를 저지르고 당국의 추적을 받는 외국인들의 위치를파악하기 위한 것이며 법원이 승인한 경우에만 심카드 소유자의 위치를 추적하겠다고 밝혔지만 우려의 목소리가 크다 충분히 외국인 관광객의 사생활과 인권을 침해할 수 있다는 것이다. 

한편, 태국은 동남아시아 연합 "아세안" 주변국가들과 이 계획을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이렇게 개인의 사생활 침해가우려되는 가운데 태국에 정식 체류하는 외국인이 90일 마다 신고해야 하는 거주지 신고서 양식이 새롭게 바뀌면서 문제가 되었다. 

신고서 기재 양식에는 기본 인적사항외에, 은행 계좌번호, 개인의 SNS 계정 아이디, 개인이 사용하는 자동차의 번호판, 색깔, 브랜드는 물론 심지어 본인이 자주 다니는 클럽이나 술집, 음식점 등에 대한 내용까지 포함되어 지나친 개인정보 요구라는 목소리 또한 커지고 있다. / 조니타이 


▼ 아래 [좋아요 / 공감] 버튼 "쿠욱" 눌러 주시면 더 좋은 글을 쓰라는 격려로 알고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태국의 모든것, 저작권자(c) 조니타이, 무단 전재 - SNS 공유가능,> #JONYTHAI ⓒ 200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