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외촬영5

MBC 다큐 - 골목놀이 "기억나세요? 우리 어렸을때 뭐하고 놀았죠? (몽골, 태국 , 카자흐스탄, 중국, 일본등 아시아 각 나라의 골목놀이 취재) 지난 2018년 8월 촬영한 춘천 MBC 창사 50주년 특집 - 골목놀이가 드디어 방송을 한다. 태국과 몽골, 카자흐스탄, 중국, 일본, 그리고 북한까지... 점점 사라져가는 골목놀이의 기억들 태국 치앙라이 고산지대에 거주하는 아카족, 소수민족마을의 아이들 놀이는 ? 대륙의 광활한 평야를 배경으로 몽골 카자흐스탄과 중국 아이들은 어떤 골목놀이를? 그리고 우리의 겨레 한민족 평양 아이들의 골목놀이는 무엇이 있을까? 현장에서 고생하신 감독님과 촬영감독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 아래 [좋아요/공감] 버튼 쿡~ 눌러 주시면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โจนี่ไทยผู้ประสานงาน คณะถ่ายทำรายการทีวี MB.. 2018. 9. 18.
서울, 뉴욕, 런던에서 펼쳐지는 우리 사랑 이야기 "락컹라오" 예고편 2017년 2월 발렌타인 데이 태국 개봉을 앞둔 로맨틱 영화가 온라인에서 화재다. 락컹 라오 (รักของเรา) 서울, 뉴욕, 런던에서 펼쳐지는 6명 남녀의 각기 다른 사랑을 그린 "락컹라오" 예고편, [รักของเรา the moment / English sub] 이미 예고편을 시청한 수 많은 팬들은 한류의 근원지 서울편에 관심이 많은 듯 온라인에서 서울에서 펼쳐지는 로맨스에 대한 궁굼증을 제시하는데..... I like the way Korean People show their love to each otherbut We let our feelings so go on and on... 그런데 로맨스가 태국 남자와 한국 남자다. 왜? 태국 남자와 한국남자가? 2월 발렌타인데이 태국 개봉 รักของ.. 2017. 1. 20.
태국은 이방인들이 살기 쉬운나라.? 뭐 어느 나라나 이방인으로 남의 나라에서 살아간다는 것이 다 힘들고 비슷 하겠지만, 특히 태국에서 이방인으로 살아간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조니타이] 아직도 많은 사람이 태국의 겉모습만 보고, 그냥 눈에 보이는 개방된 이반 문화가 좋아서.? 이것저것 태국이 좋아서, 그냥 자유롭고 편하게 살수 있을것 같아서 아니면 한국이 싫어서.? 다양한 생각과 의견으로 제2의 삶을 꿈꾸며 이곳에 살기 위한 조건을 위해 트레이닝 중이다. 하지만 그 동안 내가 보아온 주위에 수 많은 성공과 실패의 결과는 극과 극의 상황을 연출한다. 태국에 살기 위한 조건이 갖추어졌다 하더라도 이곳에서 넘어야 할 산들은 수두룩하다. 앗~ 방콕엔 산이 없다. 언어, 문화, 사회, 정치, 종교, 등등 ㅋㅋ 아무런 현지경험과 충분한.. 2016. 12. 12.
태국 낭만의 호수, 끝없이 펼쳐진 붉은 연꽃 바다 "탈레 부아뎅"에 빠지다 CNN 이 선정한 낭만의 호수... World's strangest lakes "탈레 부아뎅.!!! ▶중국어 中文 / CHINESE /[#조니타이] - 태국인들의 삶 깊숙이 꽃망울을 터트리며 꽃의 여왕으로 불리는 연꽃(수련)은 진흙에서도 자라는 청결하고 고결한 상징, 국민의 90% 이상이 불교 신자인 태국에서 연꽃은 삶 그 자체다. 그런데 아직 태국인에게조차도 생소한 붉은 연꽃 바다가 있다. 씨오브 레드 로터스 ‘Sea of Red Lotus, 태국 우돈타니(Udon Thani) 시내에서 약 45km 떨어진 꿈파와삐 (Kumphawapi/กุมภวาปี) 이곳은 바다가 아닌 태국에서 가장 큰 호수(Lake Nong Harn)로 대부분 깊이가 1m 미만인 습지로 이루어져 있다. 태국어로 '탈레 부아뎅(Ta.. 2016. 6. 2.
2백만 마리의 박쥐가 서식하는'왓 카오 총프란 사원 (Bats at wat khao Chong Pran ) 2백만 마리의 박쥐가 서식하는'왓 카오 총프란' 사원 (Bats at wat khao Chong Pran ) (왓 카오 총프란 사원의 상징물인 박쥐동상) 매일 저녁 헤가질 무렵이면 태국 랏차부리 (Ratchaburi) 왓카오 총프란 사원 (박쥐사원) 숲속에 있는 동굴속에 서식하고 있던 2백만 마리의 박쥐들의 모습이 실체를 들어낸다. 마치 하늘을 나는 웅장한 용의 모습을 연상케 한다는 이 박쥐들의 모습을 구경하기 위해서 관광객들이 왓카오 총프란 사원을 찾는다고 한다. (서서히 헤가질 무렵에 정체를 들어내는 수 백만 마리의 박쥐 행렬) 글이 마음에 드시면 아래 '좋아요' 버튼 꾹 눌러주시는거 잊지마세요! 블로그 보기:▷http://jonyjung.tistory.com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 2013. 3.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