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9.01.28 21:08

태국 방콕포스트를 비롯한 주요 언론사 및 방송에서 일제히 보도하고 있으며 확산이 주변 국가로까지 번지고 있는 양상입니다. 

방콕 포스트 뉴스 링크: ▶ Korean tourist fined for slapping airport official's face


*최근 태국 동남부 휴양지 ▶라용 한국인 토막 살인사건부터 한국인들의 태국에서의 행동 하나하나가 정말 심각 하게 태국 언론에 부각되고 있는 상황 인 것 같습니다. 마치 이때다 싶을정도입니다. 기러기들이.... ㅠㅠ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모 태국 출신 연예인 L 씨 및 그 외.., 태국인들이 겪었던 인종차별 문제를 시작으로 해서가 아니라 이 문제는 아주 오래전부터 있었던 한국인이 태국인에 대한 일명 영어로 '룩 다운/LOOK DOWN' 낫게 보는 시선 (#깔보다) 이런 의식문화에서 발생하고 있는건 아닌지 하는 조심스러운 제가 직접 겪은 경험과 개인적인 견해를 깊히 고민을 해봅니다. 

태국에 살면서 실제로도 많은 태국인이 저에게 조심스레 묻곤합니다. 한국인은 태국인을 볼때 "두툭 차이마이/ ดูถูกใช่ไหม? 이말의 뜻은 싸게 보다 라는 의미로 " 저에게 싸게 보는거 맞냐고 묻는 질문입니다.  

경멸하다, 깔보다, 업신여기다.(=ดูแคลน, ดูถูกดูแคลน, ดูหมิ่น) 사랑하는 수 많은 태국인과 20년 넘게 태국을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이런 소식을 접할 때면 정말 가슴이 아파집니다.

우선 방콕뉴스와 더네이션 및 태국언론 보도내용 그리고 한국언론을 인용해서 보도한 내용을 제가 정리해봤습니다.

*이건 2019년 1월 29일 유튜브에 올라온 뉴스 내용입니다. 

지난 26일 11시경 방콕 쑤완나품 국제공항 공항 보안검색대 직원 빰 때려. 라는 뉴스를 28일 태국 방콕포스트에서 보도합니다. 

한 한국인 여성이 지난 26일 11시경에 방콕 쑤완나품 공항 검색대를 통과하던 중 직원의 뺨을 때리며 폭행했다고 보도했다.

(태국 채널3 방송사 보도 캡처 / 화면왼쪽 검은옷 입은여성이 보안검색대 여직원을 손으로 뺨을 때리는 장면이다.)   

태국 공항공사 AOT 측이 공개한 CCTV 영상에는 연신 팔로 엑스자를 그리며 검문에 불쾌함을 표하는 여성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 여성은 잠시 후 직원이 스캐너를 들이밀며 검문을 시도하자 또다시 엑스자를 그리더니 급기야 직원의 뺨을 때렸다고 방콕 포스트는 전했다.

이에 놀란 직원들이 뛰어와 제지했고, 이 여성의 일행으로 보이는 남성이 뒤이어 검색대를 통과하며 여성을 붙잡았다. 몰려든 공항 직원에게 남성은 미안하다는 표시로 두 손을 모았다. 

여기서 잠깐:▶ 한국 언론에서는 옆에 여성을 지키고 방어해주던 남성이 함께 여행갔던 일행으로 보도 하지만 태국 뉴스는 이 여성의 남편으로 보도합니다. 또한 아래 영상 뉴스에서는 아시아인이라고 조심스레 지칭합니다.) 

공항 관계자는 “여성이 검색대를 통과할 때 경보가 울렸기 때문에 직원들은 휴대용 탐지기로 그녀에게 재 검색을 요청했다”면서 “매우 화난 듯한 한국인 여성은 직원의 뺨을 세차게 때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사고 방지를 위해 프로토콜을 엄격히 준수한 직원들에게 칭찬을 보낸다”고 덧붙였다. 공항공사에 따르면 이 한국인 관광객은 2000바트(약 7만원)의 벌금을 물고 한국으로 귀국 했으며, 피해 직원은 해당 사안을 문제 삼지 않겠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태국 방송보도 입니다.


2019년 1월 29일 구굴 검색에서 오늘 한국 언론보도는 아래와 같습니다. ▼

이런 뉴스와 보도가 있을때마다 정말 피해를 보는건 누구 일까요? 제 3의 피해자 그리고 또 누가 있을까요? 

곰곰히 생각 해보시길 바랍니다.


아래는 채널 A에서 보도한 333 뉴스입니다. ▼

실제 수완나품국제 공항 현장에 실무경험을 했던 사람으로서 정말 많은 비슷한 상황을 겪고 경험했습니다. 이런 사건사고 및  비슷한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과거에도 이런 비슷한 사례가 있었으며 그외 공항 출국장 면세구역부터 공공장소, 유명 여행지, 사찰 등등에서 어글리 코리안의 모습이 있었습니다. 

아름다운 미소의 나라 태국에서 이런 어글리코리안은 문제는 제발 사라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JTBC뉴스룸 / 태국 현지공항서 보안요원 뺨 때린 한국인 유투브 영상입니다. 

이 사실을 보도한 태국 언론은 처음에 국적을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조심스레 아시아인 이라고 지칭 했지만 이후 다른 언론에서 뉴스를 인용하는 과정에서 한국인 여성 이라는 보도가 흘러나오고 같이 동행 했던 남성이 남편이라는 보도 까지 나왔습니다. 지적장애가 있는 사람이라는 보도까지 있습니다. 그런데 한국 언론에서는 이런 내용은 전혀 알리지 않은것도 사실입니다.

공항 측은 자국의 이미지를 고려해 벌금 외 추가 법적 조치 없이 해당 여성을 출국하게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후 공항 난동 사실이 알려지자 비난 여론이 높아졌고 결국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해당 여성이 해외에 나가지 못하게 해달라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수천건에 달하는 인터넷 댓글중에 ‘JTBC 뉴스 보도에 달린 댓글이 유독 눈에 들어옵니다. ‘보안요원에서 폭력을 행사했다면 당연히 구속되어야지.그런데..3만원의 벌금을 내고 풀렸났다.그런데.저 내용이 정확한 팩트가 맞냐? 저 여자는 정신질환이 있었고.,,보안요원 또한 처벌을 원하지 않았다고 태국현지 언론에서는 이와 같은 점을 참작해서 벌금 3만여원으로 처벌했다고 한다.

저 여자가 잘했다는 것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왜 정신질환이 있는 부분은 쏙 빼놓고..이렇게 기사가 올라오냐? 정신질환이 있다고 봐달라는 것도 아니지만 사실 관계를 좀더 확인하고 보도해야되지 않나.보안요원 구타했는데.벌금이 고작 저 정도 인것 자체가 이상하지않나’ 라는 댓글입니다. 비슷한 댓글과 나라망신, 태국인에게 죄송합니다. 처벌하라는 댓글이 다수인듯 합니다.

충분히 이해와 공감이 가는 댓글입니다. 

※ 참고로 작년 한국의 모 S 방송사의 예능 제작팀 ,청XXX ▶ 태국 불법촬영, 태국관광청 협조아래 촬영을 진행했다는 흐지브지 발표및 뉴스는 정말.. 황당하기 그지없습니다. 뭐 조니타이가 연관된 촬영은 아니지만 관계자가 혹시라도 이글을 보신다면.. 깨끗히 정리하시고 담당자에게 직접 사과하십시오, 그로 인한 피해자들이 있다는것 역시 잊지마시길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아래 좋아요 /♡ 공감 버튼 쿡 눌러주시면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โจนี่ไทย I ผู้ประสานงานรายการทีวีและ แนะนำ การท่องเที่ยว coordinator #เกาหลี ครับ

ถ้าชอบ ขอความกรุณากด like กดแชร์ให้ด้วยนะครับ


สวัสดีครับ ผมชื่อ โจนี่จอง ผมเป็น ผู้ประสานงาน คณะถ่ายทำรายการทีวี (#Tour Coordinatorจาก ประเทศเกาหลีใต้ ครับ 

 <태국 여행 ⓝ 방송 전문 코디네이터 (c) 조니타이 | 저작권자 JONYTHAI ⓒ SINCE 2001>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9.28 23:08

최근 태국에서 핫 하게 뜨는 상류사회 영상과 패러디가 화제다  


바로 "디스이즈미 

THIS IS ME  VATANIKA 

바타니카 에피소드 이다. 

THIS IS ME VATANIKA - EPISODE 

패션 디자이너로 활동하는 그녀는..... 



여기서 부터는 패러디 영상이다. ▶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9.25 21:20

🌾 한가위 잘 보내셨나요? “조니 n 제프리”가 늦은 감이 있지만, 문안 인사드리옵나이다.

올해는 유난히 방콕보다 더 무더웠던 이곳(한국)이 드디어 알밤이 터지는 소리와 누렇게 익어가는 황금들녘에 어느덧 아침저녁으로 선선하고 밤에는 귀뚜라미가 우는 가을 날씨가 되어버렸군요.

이렇게 시간의 흐름이 야속하게 느껴지는 순간에 어느덧 서울생활 임기 4년 중 2년 차, 절반을 향해 달리고 있습니다. 시간 참 빠르죠? ㅋㅋ

이렇게 빠르게 흘러가는 시간을 조금만 더 느리게 하고 싶은데… 신이 아닌 이상 ㅋㅋ (신과 함께) ㅋㅋ

암튼, 결실만 남은 이제, 어젯밤 하늘에 보름달처럼 마음도 풍요로우시길 기원하며 다시 일상에서는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저희는 앞으로 남은 시간동안 만나보지 못한 그리워했던 소중한 사람들과 앞으로 더 함께 하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커쿤캅 ^^🙏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7.23 11:55

바쁘게 사는 도시 사람들에게 자연속 생명들과 함께 공존하며 사는 사소한 기쁨과 행복을 함께하는 동물들...


태국 도심속 멍멍이와 야용이 그리고 원숭이 멧돼지까지... 


도로 횡단보도를 자연스럽게 네발로 걸어가는 마을에 멍멍이들.... 신호등을 알고서 지나가는 것일까? 아니면 빠르게 달리던 자동차가 멈추어 선것일까? 


사람과 함께 더불어 사는 것을 배웠나? 사람을 두려워 하지 않고 사람도 동물을 두려워 하지 않는....



길가에 소떼들도 낯선 외지에서 온 차량을 두려워 하지 않는다.  



하지만, 사람과 함께 같은 공간에서 더불어 행복을 누리며 사랑을 받는 애완 동물이 있는가 하면.... 


야생에서 인간과 함께 공생의 지혜를 얻으면서 더불어 사는 동물이 있다. 



짐승과 동물이 서로를 두려워 하지않고 서로 공생하는 관계를 터득한 삶의 지혜를 터득한 것일까?  


사진은 태국 사멧 섬(꺼사멧) 에서 찍은사진이다. 야생 멧돼지가 이른아침에 산에서 내려와 마을을 활보하고 다닌다. 마을 사람들은 하나도 두려워 하지 않는다. 


그런데 마을 사람들은 이 멧돼지와 공생의 지혜를 얻은듯 보였다.  


그리고 야생으로 다시 돌아가는 멧돼지 그리고 야생에서 도심으로 내려와 사람과 공생하며 다시 야생으로 돌아가는 원숭이들.....



그리고 사람과 동물이 함께 공생하는 관계.....


난 이모든것을 태국에 살면서 하나둘씩 알아가고 있다. 


인간과 동물의 공생에 대하여 그리고 함께 누려야 할 행복이 무엇인지 찾고 있는중이다. 

아주 오래전 태국을 찾아오셨던 교수님이 하셨던 말씀이 생각났다. 


그 나라의 사람의 습성을 알고싶으면 그 나라에 살고 있는 짐승들을 즉 동물을 먼저 보면 알수있다고 했던 말씀이 아직도 기억이 난다. 


18년전 어느 교수님의 이야기..... 


태국여행의 모든것 조니정의 끄적 끄적중에서  



▶동물에게서 배우는 '공생의 지혜'

<최재천의 인간과 동물>/동물행동학으로 인간과 사회문제 해법 제시 


<태국 여행 ⓝ 방송 코디네이터 (c) 조니타이 | 🐾 저작권자 #JONYTHAI ⓒ SINCE 2001>

▼ 아래 [좋아요/공감] 버튼 쿡~ 눌러 주시면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5.30 14:07

어젯밤 내가 한국에 도착하자마자 제프리가 나에게 선보인 특식 “명란젓 아보카도, 아보카도와 명란젓의 절묘한 만남, 맛 ~ 진짜 쥑인다. 


입안에서 살살녹는 아보카도와 고소하면서 짭조르하게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명란젓이 이렇게 잘 어울릴 줄이야

역시 내 마스터세이프 제프리답다. 


감사합니다.


태국 모 F 일식당에 마구로 #아보카도 (#まぐろアボカドユッケ )가 부럽지 않다면서 ㅋㅋㅋ


정말 맛이 고급지고 일품이다. 태국 퓨전 요리의 전설을 노래하다. 


@jeffsocute อโวคาโดมย็องรันจอด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3.07 08:42


드디어 한국 생활 1년이 흐르고 어느덧 JJ 18주년을 맞이했다. 그리고 어제 3/6일 제프리가 SNS를 통해 “사랑해줘서 고맙고 나의 멋진 인생의 동반자 사랑해”글을 공개했다.

“한국에 와서 소수자로서 그리고 성소수자로서 이래저래 사회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넘어야 할 장벽을이 많은 것이 사실이다. 회사나 공동체 생활에서 주변사람들 눈치도 봐야 하고 더군다나 주재원으로 서 입지도 생각해야 하는 등, 공개적으로 이런 표현을 한국 사회에서 들어내기란 쉬운일이 아니다. 더군다나 제프리 페북은 회사의 고위간부들 페북으로 많이 연결되어 있다.  

제프리가 태어나고 우리가 17년 함께 동거동락 해온 태국에서는 자연스러운 행동 일지도 모르지만 말이다. 그런데 오늘 제프리가 글을 올리자마자 알림 메시지떳다.

나는 그시간 명동거리를 걷다 그가 있는 회사 방향으로 멀찌감치 바라봤다. 정말 뭉클했다. 그리고 감동이다. 자랑스럽다. 💕 지난달 회사 앞에서 함박눈이 내렸던 그때를 회상해본다.

젭이 올린 글 (번역; 우리와 참 닮은 인생을 시작한 프레이드 Thx)

“당신이 없는 내 인생은 정말 아무것도 아닌 의미 없고 적막하며 쓸쓸하기도 하고 싸느란 하찮은 것에 지나지 않는다.

많은 시간이 지나면서 우리는 많은 것을 함께해 왔지 쉬운 날도 있었고 정말 어려웠던 큰 고비도 많았다.

그러나 우리는 이 모든 어려운 시련을 이겨내고 극복해왔어...

우리가 같이 함께했던 사랑은 점점 커져가고 잇어 나는 희망해 앞으로 우리의 꿈 같은 시간들이 기다려져....

(앞으로 펼쳐질 그리고 곧 오게될) 사랑해줘서 고맙고 나의 멋진 인생의 동반자 사랑해”

2018년 3월 6일 제프리 



“To love and to be loved is the greatest happiness in our life. I know that, and I'm proud of you for it... love you forever and Thank you for being with me 💕

사랑하고 사랑받는 것이 우리 인생 최대의 행복이다. 나는 알아 그리고 당신이 너무나 자랑스럽다.

영원히 사랑해 그리고 내 곁에 있어줘서 고마워~ 🐾💕 06/03/2018 조니

“To love and to be loved is the greatest happiness in our life. I know that, and I'm proud of you for it... love you forever and Thank you for being with me

사랑하고 사랑받는 것이 우리 인생 최대의 행복이다. 나는 알아 그리고 당신이 너무나 자랑스럽다.

영원히 사랑해 그리고 내 곁에 있어줘서 고마워~ 🐾💕 06/03/2018 조니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8.03.03 22:17

You are my destiny.. ♡ ℒℴve ♡ .•°*° ♪♫•*¨*•.¸¸♪♫

Jeff Socute สุขสันต์วันเกิด รักเธอตลอดไปครับ...

​🐾 3월 1일은 JJ 18주년 겸 💕 Happy JJ 18th years Anniversary and Jeffrey B’day.!! Celebration.!!! 


사람과 사랑의 “운명은 누가, 그 어느 누구가 신도 아닌 그 누가 정해준 것이 아니라 서로 만들어 간다는 것을.. 우리는 18년전 처음 만났을때 부터 지금까지 믿고 있습니다. 수 많은 우여곡절 끝에.... 

18주년을 맞이했습니다. 내가 그 사람의 생일날 만났습니다. 그래서 3월 1일은 아주 특벽한 날입니다. 

앞으로 2년후 20 주년에는 어떤 아름다운 상황이 벌어질것인지 아직은 모르지만 우리는 현실에 충실하며 사랑하고 있습니다. 우리를 적극적으로 지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가족, 형제, 친지, 친구, 지인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더 앞으로 20년 차곡 차곡 만들어 가겠습니다. 

우리는 영원히 사랑합니다. 절대 헤어지지 못하죠. 왜냐하면 .... 씨암쌍둥이 아세요? ㅋㅋㅋ

 You are my destiny.. ♡ ℒℴve ♡ .•°*° ♪♫•*¨*•.¸¸♪♫

▼ 아래 [공감/좋아요] 눌러 주시면 좋은 글을 쓰라는 격려로 알고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블로그 :


페이스북 페이지:

인스타그램

조니정은 방콕과 서울을 업무상 주기적으로 오고가는 상황입니다. 직통전화보다는 라인과 카톡 메신저를 통한 통화나 메시지가 더 빠르게 연결될 수 있습니다. 카톡라인, 페북, 인스타, G 메일등 온라인 통합 아이디는 JONYJUNG 입니다. 지금 스마트폰 카메라를 열고 아래 QR 코드에 다가가 보세요. 감사합니다. 


한국 연락처

태국 연락처 

 

สวัสดีครับ ผมชื่อ โจนี่จอง ผมเป็น ผู้ประสานงาน คณะถ่ายทำรายการทีวี (#Tour Coordinatorจาก ประเทศเกาหลีใต้ ครับ 

태국 여행의 모든것, 투어 ⓝ 방송코디네이터 |
저작권자(c) 조니타이ⓒ SINCE 2001>

카카오톡, 라인, 페이스북을 이용하시면 가장 빠르게 연결이 됩니다.  

   

<태국 투어 ⓝ 방송 전문 코디네이터 (c) 조니타이 | 저작권자 JONYTHAI ⓒ SINCE 2001>



posted by JONYTHAI JONY JUNG 2017.12.27 23:21

Finally, I think I’m going to have a mental breakdown 2017,

돈이 인생에 전부는 아니다 돈이야 돌고 도는거, 소중한 인맥이 최대의 재산이다.

이뇬은 내가 한국 나이로 마흔살이 되는 참 샌드위치 인생에서 사건사고가 많은 해로 40년 살면서 최악의 해로 기억이 될 것이다.


정말 부푸른 희망과 꿈을 가지고 서울에서 새 출발,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심정으로 여러번 쓰러져도 다시 일어나 결국, 방콕집으로 돌아 와서 15일동안, 그리고 불가능은 없다, 정말 불 가능한 촬영을 가능으로 만들어 4박 5일 성공적으로열심히 촬영하고 행복했던 순간도 잠시...

난 업친데 덥친격으로 10일동안 집안에 갖혀서 아무것도 할수 없었던 악몽같은 생활 속에서 드디어 앞으로 5일남은 2017년을 되돌아본다.


*참고로 가장 힘들때 집에 찾아오고 멀리서나마 위로해주고 보살펴준 형님들 그리고 친구, 동생들 너무 고마워요. ㅠㅠ 그리고 세상에 남은 나의 반쪽, 내 몸이 마치 씨암 (SIAM TWIN) 쌍둥이 같은 우리 사랑하는 제프리 사랑하고 미안하고, 고맙고...

돈보다 가장 소중한 것은 인맥이요. 결국 남는것은 사람이고 그리고 인맥뿐이라는것을...


작년 이마음 때쯤에 세상에서 가장사랑하는 여자사람, 여동생이 10년만에 정말 힘들게 조카를 얻게 되어서 행복한 마음으로 난 조카바보로 출발했지만 삼촌 노릇도 제대로 못하고...

바로17년 태국생활 잠시 접고 그리고 10년넘게 다닌 직장을 그만두고 한국생활에 적응을 하기도 전에 친 아버지가 하늘나라로 가시고 바로 친 아버지 같은 의붓 아버지 제프리 부모님 마저 모두 하늘나라로 떠나시고...


결국, 양가부모 모두 떠나시고 단둘이 서울에서 열심히 살아볼려고 했는데. 이래 저래 멍청하게 당하기만 하고 또 멘붕이 찾아오고 어렵살이 시작한 서울생활은 정말 탄탄대로 였다.

서울 집도 어렵살이 나 없이 제프리가 혼자 구하면서 사기당하면서 구하고.. 정말 내 인생에 가장 소중했던 사랑했던 석이형님 마저 하늘나라로 가시고 또 충격속에서...ㅠㅠ

(1번은 내가 작성한 친필과 사인, 2번과 3번은 도용당한 서류, 그리고 인감도장까지)

뭐라도 해서 먹고살려고 발버둥 치려고 노력하는데 이래저래 또 사기당하고, 내 명의 도용해서 대출받고 사기를 치지 않나, 제프리는 나를 위해서 선택한 한국 생활에 적응하려고 나를 위해 힘들게 노력하는데.. 나도 열심히 살겠다고 노력하는데..

왜 나한테 악재만 다가오는지….

그 믿었던 방송사 제작팀들 수개월 공들여서 프로그램 제작한다고 뒷통수 맞고. 돈날리고 시간낭비하고, 같은 방송사에 다른 프로그램 그래도 믿어보자 시작했는데 또 업친데 덥치고 돈날려…정말 친한다고 해서 그래서 도와줬는데 뒷통수를 때리고..

그리고 한국에서 믿었던 년 놈들한테 당하고 돈 날려. 그리고 얼마전까지도 믿었던 제작진들한테 또 뒷통수 맞고 돈날려.. 왜 업친데 계속 나한테 이런 악재만 다가오는걸까? 40년 평생 한점 부끄러움 없이 남에게 피해 안주고 잘 살아왔는데...

결국 공황장애에 경련에 다리에 통풍오고 마비에 멘탈붕괴까지 오는 이 끔찎한 이천 시팔뇬이 빨리 떠나가길….ㅠㅠ




앞으로 5일을 어떻게 버텨야 하나? 하늘이시여....ㅠㅠ

2017년 12월 26일 나홀로 방콕 집에서 작성